메뉴 건너뛰기

세계수중연맹은 불어로 Confederation Mondiale des Activites Subaquatiques라 부르고 영어로는 World Underwater Federation이라 부른다. 본부는 현재 이태리 로마에 위치하고 있으며, 각 국의 수중협회가 모여 이루어진 진정한 수중계의 UN이다.
CMAS는 일반적인 교육단체와는 달리 각국의 수중협회가 회원단체로 가입하는 국제기구이다. 즉, 회원단체 하나 하나가 교육단체이다.
CMAS는 스쿠버다이빙 교육, 스쿠버다이빙 기술개발 및 보급, 국제적으로 통일된 스쿠버다이빙의 기준안 마련, 핀수영 등 수중스포츠의 활성화, 다이빙 사고 예방 및 치료 연구, 수중사진 및 영상의 보급과 활성화, 수중과학 발전 도모 및 환경보호 등을 목적으로하여 탄생하게 되었다.
CMAS는 현재 120개국에서 가입하여 활동 중에 있다.
CMAS의 본부는 출발 당시 프랑스 파리에 있었으나 현재는 이탈리아 로마에 위치하고 있으며 러시아의 안나 알자노바(Arzhanova Anna)씨가 그 회장직을 맡고 있다.
또한 CMAS는 다이빙관련 국제기구이면서 UNESCO(국제연합 교육,과학, 문화기구) 및 IOC, 국제자연보호연맹(IUCN), WORLD GAME, 국제월드게임협회와 같은 국제 기구에 가입이 되어있으며, 각국의 수중협회가 그 구성원인 진정한 수중계의 UN이다.
과거에는 NAUI, PADI, BSAC 등과 같은 교육단체도 CMAS 소속 단체로서 활동하였다. 현재 CMAS는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다른 단체들과 상호인정계약을 맺어 CMAS 다이버 자격을 소지한 사람이 세계 어느 곳에 가든 다이버로서 인정받을 수 있는 제도를 마련하고 있다.

1959년 창설

1959년 9월 28일 자크 이브 꾸스또(Jacque - Yves Cousteau)의 주도하에 15개국의 협회가 모여 만들어 졌다.

국제기구 가입

UNESCO (국제연합 교육, 과학, 문화 기구)
IOC (국제올림픽위원회)
IUCN (국제자연보호연맹)
GAISF (국제스포츠연맹연합)
WORLD GAME (국제복합경기)
IWGA (국제 월드게임 협회)

회원국

2015년 현재 120개국의 회원국을 거느리고 있으며, 그 수는 매년 증가하고 있습니다.

그 외 활동

스포츠 위원회 : 핀수영, 수중방향찾기, 수중사냥, 수중표적사격, 수중하키, 수중럭비, 수중사진, 무호흡잠영, 아쿠아슬론, 스포츠다이빙
기술 위원회 : 스쿠버 다이빙 교육, 스쿠버 다이빙 기술 개발 및 보급
과학 위원회: 수중 고고학, 수중 생물학, 수중 지질학, 수중 환경보호, 잠수기술
의학 위원회: 사고예방, 다이빙 사고 치료 연구
수중영상 위원회 : 수중사진 및 영상

   

서울특별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18길 28-20
자격증 발급지 : 서울특별시 강동구 강동대로 189 남경빌딩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